조회 수 21

하나님을 잊어버린 세대

삿 3:7-11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의 목전에 악을 행하여 자기들의 하나님 여호와를 잊어버리고 바알들과 아세라들을 섬긴지라>(7절).

<잊어버리다>는 말의 히브리어 <솨카흐>는 <잘못 놓다>는 뜻으로 하나님을 내 마음 중심에 모시지 않고 가장자리나 마음 밖에 둠으로써 결과적으로 하나님을 상실하고 망각한 것을 가리키는 말씀입니다. 결국 하나님이 그들을 <메소포타미아 왕 구산 리사다임의 손에 파사 이스라엘 자손이 그를 팔년 동안 섬겼다>(8절)고 합니다. 


그러나 아무리 하나님을 잊어버리고 우상을 섬기던 백성이라 해도 다시 회개하며 하나님께  부르짖으면 반드시 그들을 구원해 주십니다. <한 구원자를 세워 그들을 구원하게 하시니 그는 곧 갈렙의 아우 그나스의 아들 옷니엘이라>(9절).

 

옷니엘(B.C. 1375-1334)은 이스라엘 역사의 최초 사사였습니다. 

본문이 사사(재판관)를 <구원자>라 한 것은 사사들이 단순히 백성들의 재판만을 수행한 것이 아니라 더 나아가 백성들을 주위의 적들로부터 구해주는 진정한 구원자의 직무까지 수행했기 때문입니다(15절, 5:14, 8:22). 그리고 사사들의 그 구원자로서의 사역은 역시 <여호와의 영>(10절)이 그들에게 임하셨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었습니다. 보십시오. 

8년간이나 이스라엘을 괴롭힌 구산 리사다임을 하나님이 옷니엘의 손에 넘기시므로 옷니엘의 손이 그를 이겼다고 하지 않습니까? 


성령으로 충만하십시오. 그러면 이 시대에도 적을 이기며 남을 구하는 사역에 아름다운 성과를 낼 수 있습니다. 

과거 사사 시대든 이 마지막 시대든 하나님의 일은 사람이 아니라 하나님의 영이 하십니다. 하나님의 영이 사람을 통해 역사하시면 삶의 평온이 보장됩니다. 

<그 땅이 평온한 지 사십 년에 그나스의 아들 옷니엘이 죽었더라>(11절). 


<적용>

-<이스라엘 자손이 ... 여호와를 잊어버리고 바알들과 아세라를 섬겼다>(7절)는 말씀을 보며 드신 생각은?

-이스라엘 역사의 첫 사사인 옷니엘에 대해 아는 대로 적어 보십시오.

-메소포타미아 왕 <구산 리사다임>에 대해 아는 대로 적어보십시오.


<기도>

주님, 타락한 인간의 본성이 여실히 확인되는 대목입니다. 세대가 바뀌자 이스라엘 자손들이 다시 하나님보다는 우상을 섬겼다고 합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들을 가만 두시지 않고 구산 리사다임을 통해 징계하시며 깨우치셨고, 백성들이 하나님께 부르짖으며 사죄를 빌자 다시 사사를 세우사 그들을 구원해주셨다고 하셨사오니 과거 이스라엘의 역사와 그들의 행보와 또 하나님의 간섭을 확인하며 오늘 저희들도 큰 깨달음을 얻게 해주시옵소서. 

TA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