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호수아
2019.09.14 10:21

납달리와 단 지파의 기업 (수 19:32-48)

조회 수 22

납달리와 단 지파의 기업

수 19:32-48


모세는 납달리 지파에 대해 <은혜가 풍성하고 여호와의 복이 가득한 납달리여 너는 서쪽과 남쪽을 차지할지로다>(신 33:23) 그랬는데 정말 모세의 예언대로였습니다. 동쪽으로는 갈릴리 바다 서쪽 연안과 요단강 상류지역, 서쪽으로는 아셀 지파, 남쪽으로는 스불론과 잇사갈 지파, 그리고 북쪽으로는 가나안 땅 북쪽 지경에 닿은 땅이었습니다. 이곳은 강우량도 많고, 기후도 좋고 따라서 땅도 비옥한 곳이었기에 가히 축복의 땅이라 불릴만한 곳이었습니다. 곡물과 올리브, 포도 같은 과수도 풍성했고, 갈릴리 주변의 아열대성 식물들로 인해 경관도 빼어난 곳이었습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그 축복의 땅이 점차 죄악에 오염되어 바알 등의 우상을 숭배하며 추악한 음행을 저지르는 등 온갖 불순종과 악행을 다 범하게 됩니다. 그래서 결국 하나님이 그들을 징계하사 B.C. 734년 앗수르의 포로가 되게 하신 것입니다.

<이스라엘 왕 베가 때에 앗수르 왕 디글랏 빌레셀이 와서 ... 갈릴리와 납달리 온 땅을 점령하고 그 백성을 사로잡아 앗수르로 옮겼더라>(왕하 15:29). 


한 편 단 지파의 기업은 남쪽으로는 유다 지파, 북쪽으로는 에브라임 지파 사이에 위치해 있었습니다. 그리고 동쪽으로는 베냐민, 서쪽으로는 지중해와 각각 접해 있었습니다. 그런데 단 지파의 경우 유다 지파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인구수에 비해 땅이 너무 작았을 뿐 아니라 영토 안팎에 아모리, 블레셋 같은 강한 이방 족속이 있었기 때문에 정착하는 데도 많은 어려움을 겪어야 했습니다. 


결국 단 지파는 북쪽으로 이동해 <레셈>을 쳐서 <단>이라는 지명으로 개명한 뒤 자신들의 영토로 삼기에 이릅니다(47절). 그래서 야곱은 <단을 길섶의 뱀이요 샛길의 독사로다 말굽을 물어서 그 탄 자를 뒤로 떨어지게 하리라>(창 49:17)고 했고, 모세도 <단은 바산에서 뛰어나오는 사자의 새끼>(신 33:22)라고 했습니다. 단 지파의 영웅은 뭐니뭐니해도 전설적인 인물로  유명한 삼손이었습니다. 


<적용>

-주님의 복음이 처음 시작된 곳이 바로 납달리 땅이었습니다. 마태복음 4:14-16 말씀을 옮겨 적어 보십시오.

-단은 야곱의 몇 번째 아들이며 그의 어머니는 누굽니까?

-출애굽 때와 가나안에 들어갈 때 납달리 족속은 각각 몇 명이었습니까(민 1:43, 26:50)?


<기도>

주님, 이사야 선지자는 여호와께서 납달리 땅을 멸시당하게 하실 것이나 후에는 영화롭게 하실 것이라고 예언했는데 과연 그랬습니다. 앗수르에 짓밟혀 포로로 잡혀갔고(왕하 15:29), 또 그리스도가 오사 그 땅에 구원의 빛이 비취게 된 것입니다. 납달리 땅에서 복음이 선포되었습니다. 이렇듯 주님의 출현은 납달리 지파뿐 아니라 죄 아래 있던 전 인류에게 생명의 빛을 비추는 사건이었음을 믿습니다. 부디 오늘 저희에게 세상을 향해 그 주님의 빛을 반사해야 할 사명이 있음을 깨닫게 해 주시옵소서. 

TA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