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호수아
2019.08.31 09:33

스스로 개척하라 (수 17:14-18)

조회 수 17

스스로 개척하라

수 17:14-18


<요셉 자손>(14절)이란 요셉의 두 아들인 에브라임과 므낫세 반 지파를 가리킵니다. 그런데 이들이 여호수아의 기업 분배를 놓고 불만을 토로한 것입니다. 자신들은 엄연히 두 지파임에도 왜 다른 한 지파처럼 <한 제비, 한 분깃>만 주느냐는 겁니다. 


그러나 그들의 그런 불만은 지나친 욕심일 뿐이었습니다. 므낫세 지파의 반은 이미 요단 동편의 넓은 기업을 분배받았고, 남은 반 지파와 에브라임 지파는 두 지파를 합해도 다른 유다 지파, 단 지파, 잇사갈 지파보다 차라리 작은 규모였기 때문입니다. 더구나 요셉 자손이 분배받은 땅의 넓이는 다른 지파들의 그것보다 훨씬 넓은 것이었습니다. 그럼에도 여호수아는 그들을 일방적으로 꾸짖지 않고 오히려 타이르며 권면하고 있습니다. 


<...에브라임 산지가 네게 노무 좁을진대 브리스 족속과 르바임 족속의 땅 살림에 올라가서 스스로 개척하라>(15절).

<그 산지도 네 것이 되리니 비록 삼림이라도 네가 개척하라 그 끝까지 네 것이 되리라 가나안 족속이 비록 철 병거를 가졌고 강할지라도 네가 능히 그를 쫓아내리라>(18절). 


그렇습니다. 당시 가나안 족속들은 이미 철 병거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따라서 아직 청동기 문화권에서 살고 있던 이스라엘로서는 그들의 전력에 위협을 느낄 수밖에 없었습니다. 그러나 여호수아는 가나안 정복을 통해 나타난 하나님의 능력을 깊이 신뢰하고 있었기에 조금도 두려워하지 않았고, 여기 요셉 자손들에게도 <네가 능히 그를 쫓아내리라>며 격려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지금 이 순간에도 우리가 스스로 저 험한 산지를 개척하기를 바라십니다. 이 시대를 위해 용기와 믿음으로 저 삼림을 정복하고, 철 병거를 가진 적들을 물리치기를 원하십니다. 헛된 욕심이나 이기적인 욕망이 아니라 하나님의 뜻과 미래의 꿈을 위해 거칠고 험한 땅을 개척합시다. 결국 생명의 힘이 적들의 철 병거를 이길 것임을 굳게 믿읍시다. 여호수아처럼.


<적용>

-<요셉 자손>(14절)이란 어떤 지파들을 가리킵니까?

-<요셉 자손>이 분배받은 땅은 어떤 곳인지 지명을 적어 보십시오.

-모세 시대 모압 평지에서 실시한 제2차 인구조사(민 26:51)시 확인된 에브라임 지파와 므낫세 지파의 수는 각각 몇 명이었습니까?


<기도>

주님, 요셉 자손들의 부당한 요구와 불만 토로에도 불구하고 여호수아는 흥분하거나 그들을 비난하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믿음으로 격려하며 <너희가 올라가 스스로 개척하라>고 했습니다. 

<적들이 비록 철 병거를 가졌고 강할지라도 네가 능히 그들을 쫓아내라>며 용기를 불어넣었습니다. 오늘 저희에게도 스스로 개척하는 모험심과 적들을 두려워하지 않는 담대함을 허락해 주시옵소서.  

TA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