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명기
2018.11.24 10:21

가증한 것 가증한 일 (신 17:1-7)

조회 수 25

가증한 것  가증한 일

신 17:1-7


오늘 본문이 말씀하는 <가증한 것>(1절)이란 근본적으로 <아세라 상>(16:21-22) 같은 우상, 주상을 말합니다. <아세라 상>은 아랏, 아스다롯과 함께 가나안의 3대 여신으로 꼽히는 우상인데 <성>과 <다산>을 주관하는 신입니다. 특히 <바알>의 제단이 있는 곳에는 반드시 아세라 상이 세워졌는데 그것은 바알이 가나안의 대표적인 남성신이자 풍요의 신이었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이런 우상들이야말로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가장 미워하시는> <가증한 것>이라는 겁니다.


그런데 또 하나 <가증한 것>이 있습니다. <흠이나 악질이 있는 소와 양>(1절)을 제물로 드리는 행위입니다. <가증한 것>, 히브리어 <토에바>란 <지독하게 미워하다>는 뜻으로 <구역질이 날 만큼의 혐오스런 상태>를 가리키는 표현입니다. 아세라와 바알 같은 우상들뿐 아니라 이렇게 흠과 티가 있는 제물을 하나님께 드리는 행위도 하나님께는 가증한 것이 됩니다. 성경은  우상과 신성모독에 대해 다 <가증한 것>(13:14)이라고 말씀합니다.


그렇다면 <가증한 일>(4절)은 또 무엇일까요? <가서 다른 신들을 섬겨 그것에게 절하며 내가 명령하지 아니한 일월성신에게 절한다 하자>(3절). 

<우상과 흠 있는 제물>은 <가증한 것>이고, 우상이나 다른 신들에게 절하는 것은 <가증한 일>입니다. <... 이스라엘 중에 이런 가증한 일을 행함이 있으면 그 악을 행한 남자나 여자를 네 성문으로 끌어내고 돌로 쳐죽이되>(4-5절). 

 <가증한 일>에 대한 하나님의 응징이 얼마나 극단적이고 가혹하신지에 대해 주목하십시오. <... 너는 이와 같이 하여 너희 중에서 악을 제할지니라>(7절). <제하다>는 뜻의 히브리어 <바아르>는 <불태우다>는 뜻으로, 단순히 악을 제거하라는 정도가 아니라 악을 흔적도 없이 소멸하라는 보다 강한 의미입니다. <가증한 것>과 <가증한 일>은 하나님이 지독하게 미워하시는 악이므로 마치 불에 태워버리듯 그렇게 제거하십시오. 그래서 하나님의 불같은 진노가 아니라 축복과 은혜 가운데서 살아가는 성도가 되시길 빕니다. 


<적용>

-<가증한 것>을 이 시대에 적용한다면 어떤 것이 될까요?

-<가증한 일>을 행한 자에 대한 하나님의 처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가증한 것>과 <가증한 일>이 하나님의 신성을 모독하는 악이 되는 이유는?


<기도>

주님, 그렇습니다. 아세라, 바알 같은 우상, 주상들이야말로 하나님이 가장 미워하시는 <가증한 것>들입니다. 그리고 흠과 티가 있는 제물 또한 하나님의 완전하심과 거룩하심을 해치고 모독하는 <가증한 것>입니다. 뿐만 아니라 일월성신이나 다른 신들에게 절하는 행위도 <가증한 일>입니다. 그래서 <너희 중에서 악을 제하라>시며 우상 앞에 절한 자는 돌로 쳐 죽이라고 하셨습니다. 

저희로 하여금 <가증한 일>에 대한 하나님의 혐오감과 진노가 얼마나 큰가를 깊이 깨닫게 하사 결코 <가증한 일>에 가담하는 일이 없도록 저희를 지키시고 단속해 주시옵소서.

TAG •